2015. 12. 26. 토요일, 뉘른베르크.

오전엔 밤베르크로 나들이 한 후 게르만 국립 박물관을 볼 수 있을까 싶어 종종걸음으로 뉘른베르크에 돌아왔다.



수공예인 지구 곁길을 따라 게르만 국립 박물관을 향해 급한 걸음을 옮긴다.










* Germanisches Nationalmuseum 게르만 국립 박물관 *

예술에 관해서는 독일에서도 최대 규모인 박물관.

선사 시대 출토품부터 중세 예술품, 근대 회화 등 오늘날까지의 예술 양식의 변천을 망라하고, 의상과 가구 등 시민의 생활용품은 물론 세계 제일의 소장품 수를 자랑하는 피아노까지 전시된 방대한 규모의 박물관이다.














규모가 워낙 방대하여 안내 팜플렛에 소개된 유명품 위주로 보기로 했다.

DECORATIVE PUNCH BOWL






DOUBLE VIRGINAL


FOUNTAIN FIGURE "HANSEL"


RELIQUARY SHRINE


GERMANIA (PHILIPP VEIT)


CODEX AUREUS


TOMB STATUE


GOLD HAT


EAGLE FIBULA


SELF PORTRAIT (REMBRANDT)


CHARLEMAGNE (ALBRECHT DURER)


SCHLUSSELFELDER SHIP


ASTROLABE






SELF PORTRAIT (ERNST LUDWIG)


PORTRAIT OF HERWARTH WALDEN (WILLIAM WAUER)


LITTLE MONUMENT OF HEINRICH HEINE (THEODOR VON GOSEN)


MAKE ROOM FOR THE GREAT RAFHAEL (ADOLPH MENZEL)


BATTLE OF THE AMAZONS (ANSELM FEUERBACH)


VOTIVE BOARD



무지 피곤하고 아픈 다리를 끌고 게르만 국립 박물관을 떠난다.





그래도 아쉬어 해질 때까지 거리 산책.






피곤하고 다리가 아파도 숙제를 끝낸양 홀가분하다.
---
향기







본 블로그에 게시된 모든 글과 사진은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되며 저작권자와 상의 없이 이용하거나 게재하는 것을 금합니다.
Copyright (C) 2016 Hyanggi. All Rights Reserved. All Pictures cannot be copied without permission.
















신고
Posted by 향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