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 12. 24. 목요일, Christmas Eve!


아침 일찍 뉘른베르크 구경에 나섰다.







St. Klara Kirche 성 클라라 교회











St. Lorenz Kirche 성 로렌츠 교회



















Fleischbrucke


Heilig-Geist-Spital & Heubrücke





Frauen Kirche & Nürnberger Christkindlesmarkt 프라우엔 교회 앞 광장의 크리스마스 마켓







St. Sebaldus Kirche 프라우엔 교회 앞 광장을 지나 조금 더 올라가니 성 제발두스 교회의 웅장한 모습이 나타났다.







제발두스 교회 뒤편 길 건너 나란히 선 Altes Rathaus(구 시청사)





다시 크리스마스 마켓을 구경하기 위해 광장으로.


















Frauen Kirche 성모 교회





























크리스마스 마켓 주변의 흥겨운 사람들 속을 헤집고 이제 뒤러의 집을 찾아간다.



Durerhaus 뒤러 하우스

1420년경 세워진 목조 주택으로 화가 알브레히트 뒤러가 1509년부터 세상을 떠난 1528년까지 이곳에서 작품 활동을 했다고.



뒤러의 집과 마주 선 Kaiserburg(카이저부르크)








뒤러의 집에서 올라왔던 길을 다시 내려가 바이스게르버 소로를 찾아갔다.











기대보다 너무 짧은 거리







뉘른베르크에 어두움이 찾아온다.






크리스마스 이브에 함께한 크리스마스 마켓의 흥겨움으로 가득했던 하루.

---
향기







본 블로그에 게시된 모든 글과 사진은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되며 저작권자와 상의 없이 이용하거나 게재하는 것을 금합니다.
Copyright (C) 2016 Hyanggi. All Rights Reserved. All Pictures cannot be copied without permission.















Posted by 향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5. 12. 23. 수요일

로텐부르크에 들렀던 우리는 서둘러 뉘른베르크로 돌아간다.

조금이라도 뉘른베르크의 크리스마스 마켓을 구경하고 싶어서다.

뉘른베르크로 돌아온 시각은 오후 4시 30분쯤.

벌써 날이 어두어간다.



뉘른베르크 역의 저녁



중심부를 향해 걷는다. 거리에 늘어선 크리스마스 상점들.







St. Lorenz Church



레고 상점의 산타



Fleischbrucke 다리 위의 크리스마스 트리




이린이 크리스마스 마켓






Hauptmarkte Nürnberg 뉘른베르크 중앙광장 & Männleinlaufen 교회







중앙광장의 크리스마스 마켓 상점들











크리스마스로 들뜬 마음은 누구나 똑같나보다.










늘 궁금했던 크리스마스 마켓이 흥겹다.

---
향기







본 블로그에 게시된 모든 글과 사진은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되며 저작권자와 상의 없이 이용하거나 게재하는 것을 금합니다.
Copyright (C) 2016 Hyanggi. All Rights Reserved. All Pictures cannot be copied without permission.















Posted by 향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수차례 다녀 온 유럽이지만 이번 여행은 유달리 기대에 차있다.

아무리 생각해도 다시 볼 기회가 없을 것 같은 크리스마스 풍경을 마음가득 그려놓았다.

파리테러, 항공편 변경 등 이런 저런 곡절을 겪으며 떠나야 하는가 불안한 마음도 찾아왔다.

지나고 생각하면 미소가 떠오르지만.


떠나던 날

예전과 다르지는 않다.

장거리 비행에 처음 타는 아시아나 항공을 제외하곤.




탑승수속대 위의 크리스마스 인사가 아름답다.


















우린 이제 프랑크푸르트를 향해 날아간다.











프랑크푸르트 공항역 - 독일패스(German Rail Pass)를 개시하고 열차시간에 맞춰 달음질. ^^*



공항역에 열차가 25분 늦게 도착하는 바람에 타고 싶은 시간의 열차를 타긴 했지만 우왕좌왕.

그래도 즐거운 크리스마스 여행.



뉘른베르크 도착, 숙소에서 바깥 풍경을 보는 것으로 오늘 하루는 마무리





내일을 꿈꾸며.

---
향기







본 블로그에 게시된 모든 글과 사진은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되며 저작권자와 상의 없이 이용하거나 게재하는 것을 금합니다.
Copyright (C) 2016 Hyanggi. All Rights Reserved. All Pictures cannot be copied without permission.














Posted by 향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