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차례 다녀 온 유럽이지만 이번 여행은 유달리 기대에 차있다.

아무리 생각해도 다시 볼 기회가 없을 것 같은 크리스마스 풍경을 마음가득 그려놓았다.

파리테러, 항공편 변경 등 이런 저런 곡절을 겪으며 떠나야 하는가 불안한 마음도 찾아왔다.

지나고 생각하면 미소가 떠오르지만.


떠나던 날

예전과 다르지는 않다.

장거리 비행에 처음 타는 아시아나 항공을 제외하곤.




탑승수속대 위의 크리스마스 인사가 아름답다.


















우린 이제 프랑크푸르트를 향해 날아간다.











프랑크푸르트 공항역 - 독일패스(German Rail Pass)를 개시하고 열차시간에 맞춰 달음질. ^^*



공항역에 열차가 25분 늦게 도착하는 바람에 타고 싶은 시간의 열차를 타긴 했지만 우왕좌왕.

그래도 즐거운 크리스마스 여행.



뉘른베르크 도착, 숙소에서 바깥 풍경을 보는 것으로 오늘 하루는 마무리





내일을 꿈꾸며.

---
향기







본 블로그에 게시된 모든 글과 사진은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되며 저작권자와 상의 없이 이용하거나 게재하는 것을 금합니다.
Copyright (C) 2016 Hyanggi. All Rights Reserved. All Pictures cannot be copied without permission.














Posted by 향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