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8.9 일요일

여행 마지막날 아침이 밝았다.
귀국을 위한 비행편 때문에 (원래 쮜리히에서 변경) 가야할 도시 프랑크푸르트.

Köln Hbf 06:54 출발 → Frankfurt(M) Flughafen Fernbf 환승 08:02 → Frankfurt(Main) Hbf 08:13

아침 일찍 짐을 챙겨, 쾰른 중앙역에서 ICE열차 편을 이용 프랑크푸르트로 간다.
중간 Flughafen 역에서 환승, Flughafen은 Airport (프랑크푸르트 공항)역이다.
이 열차는 루프트한자 항공과 연계된 (승무원들의 통근 열차) 때문인지 이번 여행에서 탔던 열차 중 시설이 가장 좋았다.




차장이 기념품(?)도 준다.


열어보니 오렌지 맛 초콜렛이다. 깔끔한 시설을 갖춘 열차에서 이런 선물까지 받으니 아침이 상쾌하다.^^


Flughafen (공항) 역에서 환승.


Frankfurt am Main Hbf 프랑크푸르트 중앙역 도착.


프랑크푸르트는 금융과 상업의 중심지. 시내 대부분의 고층 건물이 은행이라 '뱅크 프랑크푸르트'라고도 부른다.
정식 명칭은 Frankfurt am Main (프랑크푸르트 암 마인)
베를린 옆에 있는 같은 이름을 가진 도시와 구분하기 위하여 '마인 강가에 있는 프랑크푸르트'이다.

중앙역 전경



중앙역 앞에 있는 금호와 기아 로고가 있는 건물.



예배를 드리기 위해 버스를 타고 라인마인 한인교회로 가야한다.

24시간권

그런데 버스와 트램 각 한 번씩 밖에 타지 못했다. (아깝다!)


예배를 드린 라인마인 한인교회

예배 후, 점심까지 얻어 먹었는데 고깃국물에 흰 쌀밥과 맛있는 김치 - 딱 2주만의 성찬.
그리고 다음 목적지 뢰머광장까지 친절하게 태워다 주었다. (데려다 주신 멋진 분께 고마움을 다시한번 ^^*)

Faulsplatz (폴스광장)에 내려 주었는데, 이 광장을 건너면 바로 뢰머광장 입구.






뢰머광장으로.


Römerplatz (& Römer) 뢰머 광장


기원전 50년 무렵 로마군이 주둔했던 이유로 Römerberg (뢰머베르크)라 불렸고,
1405년 프랑크푸르트 참의회가 귀족 저택3개를 사들여 시청사로 개조하고 그 이름을 따 Römer라 이름 붙였다 한다.

광장 중앙에는 1543년 세워진 정의의 여신 Justitia (유스티티아)가 오른손에는 검 왼손에는 저울을 들고 서있다.
















광장 한 쪽에 나타난 비어바이크, 타고 있는 모든 사람이 페달을 밟아 나아가는 재미있는 맥주 수레.^^
세워 놓고 맥주 한 잔에 신나는 노래 한 소절 (그리고 이동하다 또 반복.)








광장 옆에 있던 전시관과


역사박물관


레스토랑


마인강







마인 강가를 돌아 Dom (대성당)으로 - 추운지 옷을 투텁게 입었군요.


대성당 한쪽 뜰에 있던 십자가 조형물.


성당 입구


95m 첨탑이 인상적인 고딕 양식의 대성당. 신성로마제국의 황제를 선출하던 장소.
정식명칭은 St. Batolomeo Dom (성 바톨로메오 돔)이지만, 황제의 대관식이 거행됐기 때문에 황제의 성당 Kaiser Dom이라고도 불린다.















중앙역으로 돌아가는 길에 들른 Goethehaus (괴테 생가)






이제 집으로 돌아간다.

프랑크푸르트 공항.


Seoul-Incheon 19:45





아쉬움을 애써 짓누르며...

---
향기™


Posted by 향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boramina 2009.10.20 14: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차 정말 좋네요. 오렌지 맛 초콜렛 최고요.
    향기님 여행이 끝났는데 제가 왜이리 아쉽죠?^^

  2. BlogIcon 유키 2009.10.20 14: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우...벌써 귀국이라니요.. ㅠ_ㅠ 다시 찬찬히 처음으로 돌아가 유럽여행을 즐겨야겠네요~~

  3. BlogIcon 작은소망™ 2009.10.20 16: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로 깔끔하군요... 기차의 디자인도 굿이구요!!
    하나하나 사진을 볼때마다 이국적이고 아름다운 풍경에 취하고 갑니다. ^^

  4. BlogIcon MindEater™ 2009.10.20 16: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주만에 맛본 고깃국과 김치~~ ^^*
    향기님의 유럽여행 대장정이 끝나는건가요~~ +_+

  5. 국화 2009.10.20 16: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름다운 분의 여행에 제가 기분이 좋았었는데...
    향기님의 여행일기가 끝났으니 ....저도 아쉽고...아쉬웠어요.
    다시 세상을 느낄수 있게 해 주실거죠?

  6. BlogIcon 소나기♪ 2009.10.20 18: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파이프오르간이 이쁘네요. 광장도 이쁘고 ^^
    좀 더 길게 연재 해주시지~ 아쉽네요.ㅎㅎ
    그런데 기차는 정말 땟깔나는군요. 멋지네요.
    즐겁게 추억 간직하시길 바라겠습니다.ㅎㅎ

  7. BlogIcon MORO 2009.10.20 22: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이런 여행의 뒷 이야기를 남기고 싶군요..;)

  8. BlogIcon mark 2009.10.21 00: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유럽의 건축물이 모두 견고하고 아름다움에 감탄하고 했었는데 여기 또 좋은 아름다운 건물들을 보니 다시 가보고 싶네요. 글구 처음 사진을 얼핏 보고 비행기인 줄 알았습니다.

  9. BlogIcon yureka01 2009.10.21 09: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사진 너무 잘 봤답니다..

    모두 하나 하나가 다 기록이고 추억이 되었네요 %^^

  10. BlogIcon 에코홈탄성코트 2009.10.21 1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차가! 기차가! 끝내주네요!
    엇! 글구 저 노천까페들? 제 블로그에 짝퉁이랑 넘 비슷하네요^^
    http://andytistory.tistory.com/entry/노천카페

    함께한 즐거운 유럽 여행이었습니다^^

  11. BlogIcon bbigmen 2009.10.21 12: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드디어 긴 여정의 마지막인가요??
    왠지 모를 섭섭함...
    언제나 보면서도 괜한 부러움에 리플도 못달았었는데....

    그래도 사진보면서 저도 유럽을 한바퀴 휘~~ 돌아본 기분이 드네요~

    • BlogIcon 향기™ 2009.10.21 12: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행기나 여행지 사진을 이곳 저곳에서 보면서 저도 늘 가고싶은 맘이 굴뚝입니다.
      세상은 참 갈 곳도 봐야 할 곳도 넘치고 넘칩니다. ^^*

  12. BlogIcon 내영아 2009.10.21 20: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향기님의 향기가 사진 곳곳에 배여있습니다. byebye 유럽~

  13. BlogIcon 까칠이 2009.10.22 00: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햐~ 저도 3년전 프랑크푸르트에서 한국으로 돌아왔더랬죠~ ㅎㅎ 저 광장 정말 너무 멋진 곳!!
    좋은 여행사진 보여주셔서 감사합니다~

  14. BlogIcon 쭌's 2009.10.22 11: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기차 완전 좋아요!!~~ 여행의 또 다른 즐거움으로 그곳의 교통수단을 이용하는 것이 아닐까하네요~~ 부럽부럽~~ㅋ

    • BlogIcon 향기™ 2009.10.22 12: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처음 유럽에 갔을 때 만났던 젊은이는 도시간 이동을 제외하곤 걸어서만 다닌대서 놀랐던 기억이 있습니다. 물론 경비 절약이 목적이겠지만, 그러면 구경외엔 아무 것도 하지 않는 격이라고 그 것도 경험해봐야 하지 않겠냐고 얘기했던 적이 있습니다.
      그 곳에서 사는 사람들의 생활을 보고 듣고 겪는 것이 여행이니까요. ^^*

  15. BlogIcon La Terre 2009.10.28 02: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행기 환승하느라 여러번 갔지만 한번도 도시를 생각지 못했었는데
    프랑크푸르트..아주 아름다운 도시네요.